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리뷰

홈플러스 이춘삼 짜장라면 짭짤한 맛의 가성비 음식

지난번에 치킨(홈플러스 당당치킨 순살 후라이드 먹은 후기 맛 온라인 주문 후기)을 시키면서 저렴한 홈플러스 이춘삼 짜장라면 제품도 시켰습니다. 배달이 힘든 지역에 살고 있는 관계로 짜장면을 라면에 의존 해야 하는데요. 그러다 보니 다양한 제품을 먹어봤습니다. 그래서 여태까지 먹었던 짜장라면들의 맛에 따른 상황별 추천도 함께 말씀을 드리려고 합니다. 먼저 자세한 후기부터 시작할께요.

홈플러스 이춘삼 짜장라면 리뷰

오늘의 주인공입니다. 딱 보기에 독특한 특징이 하나 있는데요. 후레이크(건더기)가 보이지 않습니다.

그래서 제게는 약간 심심한 느낌이었지만 가격이 저렴하니까 괜찮았어요. 평소에도 후레이크의 맛은 크게 느끼지 못했는데, 이건 소스가 강해서 더 빈자리를 못 느꼈네요.

이춘삼 짜장라면 맛 후기

다른 제품들보다 짭짤한 맛이 더 강했습니다. 춘장 소스가 진한 편이에요.

달콤한 맛은 크게 느껴지지 않았고 짭짤하면서 담백한 면의 맛이 났네요. 그래서 그런지 중식당에서 시켜서 먹는 짜장면과는 다른 느낌입니다.

자장라면의 근본이라고 할 수 있는 짜파게티와도 다르고요.

잘 어울리는 반찬

단무지와 굉장히 잘 어울립니다.

단무지가 대부분 새콤하면서 달콤하죠. 그렇기 때문에 ‘단짠단짠‘이 잘 맞아서 궁합이 굉장히 좋았습니다.

짭짤한 이춘삼과 달달새콤한 단무지의 조합은 마성의 맛이었어요.

상황별 짜장라면 추천

지금부터 지금까지 제가 판단을 했던 상황별 추천 제품을 말씀 드리겠습니다.

일반 짜장면을 먹고 싶을 때

이건 빽짜장을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제 기준에서 가장 일반 중식당에서 먹을 수 있는 특유의 달달한 맛이 가장 비슷한 제품이었어요. 가격대는 오늘 소개해드린 홈플러스 시그니처 이춘삼보다는 비싸지만, 특수성 때문에 종종 사서 먹고 있습니다.

관심이 있으시면 이전에 제가 했던 리뷰(빽짜장 라면 솔직 후기 집에서도 중식당의 맛을 재현 해버렸다?)도 추천드립니다.

기본에 충실한 맛이 그리울 때

역시 뭐니뭐니해도 짜파게티죠.

제게 이쪽 라면의 근본은 농심의 짜파게티입니다. 가장 익숙해서 기준이 되었을 정도니까요.

그래서 소스도 구매를 했었는데, 라면으로 드시고 싶으시면 소스(짜파게티 소스 이용해서 짜장밥 만들어 먹은 후기)를 따로 사셔서 만드시는 것은 추천드리지 않습니다.

라면은 각 봉지마다 최적의 비율로 계랑이 되어서 나온 제품이기 때문에, 아무래도 그렇게 직접 계랑 하는 것은 힘들더라고요.

짭짤하고 저렴한 라면이 먹고 싶을 때

이 글의 주인공인 홈플러스 이춘삼 제품을 추천드립니다.

pb브랜드라서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을 유지하면서, 맛도 보장이 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위에서 말씀 드린 것처럼 짭짤하기도 하고요.

마치며

국물라면을 먹다가도 불쑥 생각이 나죠. 오늘은 그 중에서도 이춘삼을 리뷰했습니다.

저는 앞으로도 배달을 시킬 때 꼭 같이 시키게 될 것 같네요. 만족스럽습니다.

이 블로그에는 제휴링크(쿠팡 파트너스, 구글 쇼핑 링크)가 포함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그에따라 이 블로그 주인장이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