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리뷰

저소음 탁상용 미니 선풍기 걸어두고 쓰고 책상에 세워서도 쓰고

슬슬 땀이 줄줄나고 있습니다. 너무 덥네요. 하지만 에어컨이나 커다란 선풍기를 틀기엔 애매한 상황이라서 생각보다 유용한 탁상용 미니 선풍기 제품을 꺼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지금부터 소음정도나 활용방법 등 실제 사용에 기반한 후기를 말씀드리겠습니다.

탁상용 미니 선풍기 감성전자

감성전자 제품만의 주요 특징

  • 고리가 있어서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 소음이 적은편이다.
  • 디자인이 깔끔하고 감각적이다.

자세한 얘기는 아래에서 풀어서 말씀을 드리겠지만, 제가 사용해보면서 꼽아본 특징은 위의 세가지였습니다.

고리를 활용할 수 있음

책상에 세워두기

제품에 달려있는 손잡이(고리)의 각도를 조절해서 책상이나 탁자에 세워둘 수 있습니다.

여기까지는 일반적인 다른 제품들과 크게 차별화 되지는 않았어요. 그냥 디자인이 깔끔하고 감성적이다? 색상도 아련한 느낌이라서 인테리어적으로도 좋았고요.

제 기준으로 가장 좋은 장점은 아래의 부분인 것 같습니다.

고리에 손잡이를 걸어서 벽에 걸어 두기

이게 손잡이가 제품이랑 딱 겹쳐있지 않고 공간이 띄워져 있도록 디자인되어있거든요. 그래서 고리에 걸어두고 공중에 띄우는게 가능했습니다.

솔직히 저는 여기서 다른 제품들과 많이 차별화가 되었다고 생각해요.

일단 많이 볼 수 있는 유형은 아래와 같죠.

  • 무겁거나(스탠드 형)
  • 손에 들고 있어야 하거나(손풍기 형)
  • 목에 걸어두거나(넥풍기 형)

각자 장점이 있지만 단점도 존재합니다.

일단 스탠드형은 이동이 불편하죠. 하지만 이건 크기 자체가 작기 때문에 책상 한구석에 슥하고 세워두면 자리차지도 별로 하지 않아서 좋습니다. 무엇보다 앞에 걸어 둘 수 있기 때문에 주방에서 설거지를 할 때, 얼굴로 바람이 오게 해둘 수 있어서 시원하고 좋았습니다.

손풍기는 대부분 손으로 직접 잡아야 해서 손 한쪽은 묶인다는 제약이 있습니다. 물론 요즘엔 많이 변해서 손잡이를 꺾어서 거치할 수 있게 해둔 제품도 있기는 합니다. 그래도 벽에 걸어서 공중에 매달기는 무리가 있는 형태에요.

넥풍기형은 손도 자유롭고 편해서 외출시에 사용하기 좋았는데요. 제가 사용했던 제품들에서 발견된 가장 큰 단점은 팬부분이 무거워서 기울어진다는 점입니다. 이쪽 제품군이 원래 이러는지는 모르겠는데, 자꾸 앞으로 쏠리더라고요. 이것참…

그래서 저는 자리차지도 적게하면서 책상에 세워둘 수 있고, 원하면 벽에 걸기도 쉬운 감성전자 제품이 좋았습니다.

소음정도에 대한 생각

제 귀에는 무소음은 절대로 아니었고, 저소음 정도는 되었습니다.

1단계를 기준으로 평소에 사용하던 손풍기와 비교했을 때, 확실히 소리가 작은 편이었어요. 물론 시원한 정도가 다르기 때문에 이렇게 비교하는건 무리가 있을 것 같기는 합니다만, 그래도 1단계를 기준으로는 저소음인 편이에요.

풍량에 대한 생각

솔직히 말씀을 드리자면 딱 탁상용 선풍기를 쓰는 느낌입니다.

외출시 사용하는 손풍기는 일부러 풍량이 강한거로 쓰고 있거든요. 이건 그거에 비하면 약하기는 합니다. 그래도 틀어두면 충분히 선선하기 때문에 마음에 들었습니다.

이 블로그에는 제휴링크(쿠팡 파트너스, 구글 쇼핑 링크)가 포함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그에따라 이 블로그 주인장이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