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리뷰

엘프 블러셔 브러쉬 추천 돌고돌아 정착한 이유

세상에는 참 많은 브러쉬가 있습니다. 저도 여러가지를 써보면서 점점 더 마음에 드는 제품으로 바꾸고 있는데, 그럼에도 계속 사용하는 것이 있기 마련이죠. 저한텐 엘프 블러셔 브러쉬 제품이 그렇습니다.

엘프 블러셔 브러쉬 추천

장점

모양

컷팅이-동글동글한-브러쉬-옆모습

굉장히 묘하게 생겼습니다.

일반적인 쉐딩 브러쉬는 길쭉한 모들이 모여있는 부채꼴의 모양이죠. 하지만 이 제품은 위의 사진과 같이 계란모양으로 컷팅이 되어 있습니다. 맨 아래 붓의 대부분을 제외하고는 나머지 면들이 골고루 잘 깎여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골고루 블러셔 가루가 묻어서 뭉침없는 발색이 가능합니다.

뛰어난 발색력

털들이 힘이 없는 듯하게 있기 때문에, 크리니크의 블러셔(크리니크 멜론팝 여름 쿨톤이 발랐던 후기…)같은 베이크드 타입에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약간 갈아내면서 사용해야 하기 때문에, 너무 훌렁훌렁한 제품은 묻어나오지 않는데, 이건 쓸 수 있죠.

그렇기 때문에 일반적인 블러셔는 몇 번 힘들이지 않고도 금방 진한 발색이 가능해져요.

얼굴에 쓸어내듯이 바르는 것도 좋지만 톡톡 두드리면서 바르면 발색력이 올라가니까 참고해주세요.

참고로 이게 벨벳같이 부드럽지는 않습니다. 손으로 만져보면 약간 거칠게 느껴질 수 있어요. 하지만 얼굴에 올릴 때에는 역방향으로 쓸지 않는 이상 따갑지는 않습니다.

가격

외국의 대표적인 저렴이 브랜드죠. 직구를 통해서 구매하면 예전에는 3천원 대에 구할 수 있었습니다만, 2023년 10월 기준으로 약 7천원대에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물론 할인은 하나도 받지 않은 상태로요.

만약 신규회원 할인이나 여러 쿠폰을 사용하시면 더 저렴하게 구매하실 수 있기는 합니다.

값이 올라가서 이러면 가격적인 장점이 사라진 것 아닌가 싶기는 하지만 가격 대비 성능이 여전히 좋기는 합니다.

마치며

메이크업에 있어서 도구는 생각보다 중요합니다. 특히 손가락으로 대체할 수 없을 때에는 더더욱 그렇죠.

한번 구매하면 오래도록 사용할 수 있으니(제 경우에는 벌써 7년째 사용중) elf 블러셔 브러쉬를 추천드립니다.

이 블로그에는 제휴링크(쿠팡 파트너스, 구글 쇼핑 링크)가 포함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그에따라 이 블로그 주인장이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