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리뷰

나고야 오스 상점가 세리아 방문 및 구매 후기 치이카와, 산리오

우리나라에 다이소가 있다면 일본에는 백엔샵이 있습니다. 이번에는 그 중에서도 세리아에서 쇼핑을 했던 후기를 말씀드리겠습니다. 전문 샵도 좋지만 여기서도 충분히 캐릭터 상품들을 많이 팔고 있더라구요. 지금부터 나고야 오스 상점가 세리아 방문 및 구매 후기를 시작하겠습니다.

나고야 오스 상점가 세리아 캐릭터 쇼핑 후기

치이카와 굿즈 총 모음

마스킹 테이프를 제외한 거의 모든 종류를 하나 씩 구매했습니다.

  • A5 치이카와 화일
  • 비닐 주머니 2매
  • 케이블 타이
  • 열쇠고리
  • 키링
  • 마스킹 테이프

확실히 일본 내에서도 인기가 많아서 종류가 많더라고요. 물론 초 거대 메이저 장르인 산리오 보다는 적을 수 밖에 없었지만 그래도 굉장히 양이 많은 편이었습니다.

위에 있는 게 세리아에서 판매하는 모든 종류는 아니고, 나고야시 오스 상점가 내부에 있는 세리아에서 구할 수 있는 것들만 사진에 담아본 것입니다. 지점마다 입점이 된(혹은 재고가 남아있는) 굿즈가 조금씩 다른 것 같아요.

세리아 다른 지점에서 구매했던 것들은 따로 후기 글로 보여드릴 예정이니까 참고해주세요.

치이카와 소품 퀄리티

치이카와 샵에 방문을 하면 훨씬 다양하고 퀄리티 좋은 물건을 살 수 있기는 하지만 이렇게 저렴한 가격에 간단한 소품을 많이 사기에는 무리가 있습니다. 가격 때문에 그래요.

하지만 세리아에서 판매하는 굿즈들은 백엔(세금까지 110엔)이라는 저렴한 가격이 믿기지 않게 퀄리티도 괜찮고 귀여워서 너무 마음에 듭니다.

산리오 한교동 굿즈

치이카와 상품과 다르게 산리오 샵에서나 가챠 같은 것으로 귀여운 소품을 구매할 예정이었기 때문에, 위의 사진처럼 적은 양만 구매를 했습니다.

사실 파우치나 동전지갑 같은 종류가 많아서 굳이 구매를 해야 하는 것일까 고민이었거든요. 물론 한국에 돌아온 지금은 후회됩니다. 어차피 한교동은 마이너라 매물이 있는 일본에서 사왔어야 해요.

사진에는 깜빡했는데 쿠로미 신발 주머니 크기의 장바구니도 구매를 했어요. 그건 실용성이 좋아서 굉장히 자주 쓸 것 같습니다.

커비, 동숲 캐릭터 소품

정작 닌텐도로는 커비 게임을 많이 하지 않지만 닌텐도 팝업 스토어나 관련된 곳만 가면 꼭 사고 있는 별의 커비입니다. 이번에도 굿즈들이 너무 귀엽길래 그냥 샀어요.

  • 소품 담는 케이스
  • 렌즈 케이스
  • 가루 입욕제

위의 세 개만 딱 구매를 했습니다.

사실 저는 일회용 렌즈를 끼는 편이라 통이 필요가 없지만 귀여우니까 눈에 보일 때 바로 샀습니다.

마찬가지로 입욕제도 평소엔 쓰지 않지만 그냥 샀어요. 이참에 입욕제를 사용해서 목욕을 해보려고요. 나중에 따로 후기 글을 남기겠습니다.

짱구 생활 용품

제 인생에서 빼놓을 수 없는 만화가 바로 짱구입니다. 극장판이 개봉을 하면 여전히 영화관에서 볼 정도로 애정하는 작품입니다.

이것도 세리아에서 판매를 하고 있더라구요. 열쇠고리나 동전지갑 같은 것 보다는 조금 더 실용적인 종류가 많아서 몇 개 구매를 했습니다.

  • 어린이용 젓가락
  • 젓가락 케이스
  • 고체 입욕제
  • 플라스틱 초코비 컵

참고로 저는 위의 물건들이 프린팅이 벗겨질 수 있을 것 같아서 실제로 사용은 하지 않을 생각입니다. 인테리어용 소품으로 방에 장식을 하면 귀여울 것 같아서 구매를 했어요.

입욕제는 사용을 해보고 후기를 남기겠습니다.

뷰티 및 생활 용품

사실 우리나라 다이소에도 일반 생활 용품이 잘 나오죠. 그래서 굳이 살 필요가 없을 것 같았는데, 우리 나라에서는 못 봤던 것들이 있길래 궁금해서 구매를 해봤습니다.

  • 드라이 전용 스트레이트 매직 빗
  • 극세사 안경 닦이
  • 하이라이터
  • 뷰러

드라이 전용 스트레이트 빗

우리 나라에서는 꼬리빗이 이런 식으로 생긴 것이 있죠. 어퓨에서도 출시를 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저는 그걸 사지 못했거든요. 항상 궁금했는데, 이건 좀 더 스트레이트 드라이를 하기 좋아보이길래 바로 구매를 했습니다.

일단 일본에서 사용을 해보니까 롤 브러쉬로 끙끙 거리는 것 보다 훨씬 편했습니다. 단독 리뷰 글을 작성해서 올 예정인데요, 미리 조금만 말씀드리자면 이거 꽤 마음에 들어요. 하나 더 사둘 껄 후회하고 있습니다.

하이라이터

하이라이터는 너무 궁금해서 구매를 해봤는데, 솔직히 110엔짜리라서 크게 기대는 하고 있지 않아요. 그냥 재미 삼아서 구매를 해봤습니다. 좋으면 후기를 남길께요.

장난감 및 도시락 용품

이건 그냥 집에 장식을 하려고 구매를 했던 것들이에요.

바베큐 장난감이랑 컵라면 장난감이 꽤 귀여워 보이길래 피망과 고기 버전으로 구매를 했습니다.

도시락 픽은 평소에 모으고 있던 건데(딱히 도시락을 먹지는 않음), 한국에는 별로 보편적이지가 않아서 귀여운게 별로 없더라구요. 그래서 도시락 문화가 있는 일본에 방문한 김에 구매를 했습니다.

확실히 귀여운 종류가 많았어요.

마치며

세금 때문에 정확히 백엔은 아니고 110엔이었지만, 마음에 드는 것을 마구 담았는데도, 아주 적은 금액만 나와서 마음에 들었습니다. 그럼에도 퀄리티는 좋았고요.

따로 올리지는 않았는데, 랜덤 가챠 포토카드나 스티커, 도장 같은 것도 있어서 좋아하는 애니메이션 굿즈를 뽑기도 했는데 너무 재밌었어요. 다른 지점 후기도 금방 들고 오겠습니다.

이 블로그에는 제휴링크(쿠팡 파트너스, 구글 쇼핑 링크)가 포함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그에따라 이 블로그 주인장이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